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伊, 폭우로 피해 속출…오스트리아 향하는 국경도로 폐쇄

송고시간2018-10-29 19:38

이탈리아-스위스 잇는 도로도 차단돼…로마 등 상당수 도시 휴교령

伊, 폭우로 피해 속출…오스트리아 향하는 국경도로 폐쇄
伊, 폭우로 피해 속출…오스트리아 향하는 국경도로 폐쇄

(우디네<이탈리아> EPA=연합뉴스) 28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북부 우디네 인근 마을이 폭우로 홍수 피해를 입은 모습. 이날 시작된 폭우와 강풍으로 이탈리아 곳곳에서 피해가 속출한 가운데 이탈리아 북부와 오스트리아를 잇는 '브레너 패스'가 폐쇄돼 한때 열차와 차량 통행이 전면 통제됐다. 29일 오전 기준으로 브레너 패스의 열차 통행은 재개됐으나, 차량 통제는 여전히 지속되고 있다. 이탈리아와 스위스를 잇는 셈피오네 지역의 도로 역시 차단됐다. leekm@yna.co.kr

(로마=연합뉴스) 현윤경 특파원 = 28일 시작된 폭우와 강풍으로 이탈리아 곳곳에서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29일 뉴스통신 ANSA에 따르면 시속 100㎞에 달하는 강한 바람을 동반한 집중 호우로 인해 북부 롬바르디아, 베네토, 프리울리-베네치아 줄리아, 리구리아, 트렌티노-알토 아디제, 중부 아브루초 등 6개 주에 최고 등급의 경계 경보가 발령됐다.

특히 북부 산간 지역에서 산사태와 홍수 피해가 잇따랐다. 이런 가운데, 이탈리아 북부와 오스트리아를 잇는 '브레너 패스'가 폐쇄돼 한때 열차와 차량 통행이 전면 통제됐다. 29일 오전 기준으로 브레너 패스의 열차 통행은 재개됐으나, 차량 통제는 여전히 지속되고 있다.

이탈리아와 스위스를 잇는 셈피오네 지역의 도로 역시 차단됐다.

수도 로마 인근 해안가와 토스카나 주 엘바 섬에서는 선박 접안 시설 등 구조물들이 파손되고, 나무가 쓰러지는 등 크고 작은 강풍 피해가 발생했다.

로마를 비롯한 상당수 도시는 악천후로 인한 피해를 우려하며 학급 학교에 휴교 명령을 내렸다.

남부 칼라브리아 주의 크로토네에서는 악천후 속에 하수도 긴급 공사를 하던 인부 등 4명이 산사태에 매몰돼 숨지는 등 인명 피해도 이어졌다.

伊, 폭우로 피해 속출…6개 주에 최고등급 경계 경보
伊, 폭우로 피해 속출…6개 주에 최고등급 경계 경보

(우디네<이탈리아> EPA=연합뉴스) 28일(현지시간) 시작된 폭우와 강풍으로 이탈리아 곳곳에서 피해가 속출한 가운데 이날 북부 우디네 인근 마을의 도로가 폭우로 침수돼 있다. 29일 이탈리아 뉴스통신 안사(ANSA)에 따르면 시속 100㎞에 달하는 강풍을 동반한 집중 호우로 북부 롬바르디아, 베네토, 중부 아브루초 등 6개 주에 최고 등급의 경계 경보가 발령됐다. leekm@yna.co.kr

ykhyun1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