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초 래미안 리더스원 분양 승인…전용 84㎡ 최고 17억3천만원

송고시간2018-10-29 17:41

견본주택 31일 개관…1순위 청약은 내달 6일

서울 서초구 우성1차 아파트
서울 서초구 우성1차 아파트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청약시장의 '대어'로 꼽히는 서울 서초구 래미안 리더스원이 29일 서초구청으로부터 분양 승인을 받았다.

일반분양 물량이 가장 많은 84㎡의 분양가는 최고 17억3천만원으로 책정됐다.

서초구와 주택업계에 따르면 서초 우성1차아파트를 재건축하는 래미안 리더스원이 오는 31일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돌입한다.

래미안 리더스원은 삼성물산[028260], 조합, 주택도시보증공사(HUG) 간 분양가 협의가 길어지면서 계속 분양이 지연되다가 지난 16일 분양보증을 받았다.

단지는 총 1천317가구로 구성된다.

일반분양분은 전용면적 59㎡ 4가구, 74㎡ 7가구, 83㎡ 23가구, 84㎡ 162가구, 114㎡ 29가구, 135㎡ 4가구, 178㎡ 1가구, 205㎡ 1가구, 238㎡ 1가구 등 모두 232가구다.

전용면적별 분양가는 59㎡A 12억6천만∼12억8천만원, 74㎡A 14억∼15억원, 74㎡B 14억8천만원, 83㎡A 15억8천만∼17억원, 84㎡A 16억1천만∼17억3천만원, 84㎡B 15억9천만∼17억1천만원, 84㎡C 15억7천만∼16억9천만원, 114㎡A 18억4천만∼19억9천만원, 114㎡B 18억∼19억5천만원, 135㎡A 21억5천만∼21억9천만원, 135㎡B 21억1천만∼21억5천만원, 178㎡A 29억원, 205㎡ 35억원, 238㎡ 39억원 등이다.

분양가가 9억원이 넘으면 중도금 집단대출도 받을 수 없다.

래미안 리더스원은 가장 작은 59㎡도 9억원이 넘는다.

삼성물산은 이제까지 단 한 번도 시공사 보증을 한 적이 없고, 래미안 리더스원 역시 마찬가지다.

하지만 분양가가 주변 시세보다 크게 낮아 이른바 '강남 로또'라고 불리는 만큼 청약 경쟁은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

바로 인근 서초동 래미안서초에스티지S의 전용 84㎡의 시세가 20억원 안팎이어서 수억원의 시세차익이 날 수 있다.

결국 자기자본으로 집값의 상당 부분을 충당할 수 있는 '현금부자'만의 잔치가 될 것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견본주택은 문정동 래미안갤러리에서 오는 31일 연다.

1순위 청약일은 오는 11월 6일, 2순위는 같은 달 8일이다. 계약일은 11월 26일이다.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