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 이재용, 이달 말 베트남 방문…"스마트폰 사업 점검"

송고시간2018-10-28 18:50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삼성전자[005930] 이재용 부회장이 이달 말 베트남을 방문, 현지 스마트폰 생산공장 등을 둘러볼 계획인 것으로 28일 알려졌다.

재계 관계자는 이날 "이 부회장이 오는 30일부터 며칠간 하노이, 호찌민 등에 출장 갈 예정"이라면서 "현지에 있는 삼성 휴대전화 공장을 시찰하고 베트남의 정부 및 업계 관계자들도 만날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 부회장의 이번 출장은 올해 초 항소심 집행유예 석방 이후 7번째이자 최근 북미·유럽 등 방문에서 돌아온 지 약 일주일만이다.

베트남은 삼성전자의 최대 휴대전화 생산시설이 있는 곳이어서 최근 중국 업체 등과의 경쟁으로 글로벌 시장 점유율이 떨어지고 있는 스마트폰 사업의 전략을 재점검하기 위한 취지라는 추측이 나왔다.

또 지난 7월 준공한 인도 뉴델리의 노이다 공장에 이어 베트남에 휴대전화 공장을 새로 건설하는 계획 등도 보고받을 것으로 전해졌다.

업계 관계자는 "구체적인 일정이나 방문지는 확정되지 않았으나 이 부회장의 이번 베트남 출장에는 삼성전자의 IM(IT·모바일) 사업부문장인 고동진 사장 등이 수행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huma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