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동국, K리그 500경기 출전…역대 4번째·필드플레이어 2번째(종합)

송고시간2018-10-28 19:04

전북 이동국, K리그 500경기 출전
전북 이동국, K리그 500경기 출전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현대 이동국(왼쪽)이 28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 삼성과의 KEB하나은행 K리그1 34라운드 홈 경기에서 드리블하고 있다. 이동국은 통산 500번째 경기에 출전했다. 2018.10.28
kan@yna.co.kr

(전주=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국내 프로축구의 '살아있는 전설' 이동국(39·전북)이 K리그 통산 500경기 출전이라는 금자탑을 세웠다.

이동국은 28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 삼성과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4라운드 홈 경기에 최전방 원톱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동국의 이번 시즌 리그 31번째이자, 통산 500번째 출전 경기다.

그는 후반 21분 아드리아노와 교체될 때까지 그라운드를 누볐다.

500경기 출전은 프로축구 역사상 김병지(706경기), 최은성(532경기), 김기동(501경기)에 이어 네 번째 기록이다.

필드 플레이어로만 좁히면 김기동에 이어 두 번째다.

이동국은 포항 스틸러스에 입단한 1998년 3월 21일 천안 일화와의 경기를 시작으로 500경기에 출전했다.

그는 215골로 K리그 통산 최다 득점 기록을 보유하고 있고, 올해까지 10년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하는 등 정상급 기량을 뽐내왔다.

500번째 경기에서 골을 기록하진 못했으나 팀이 수원에 2-0으로 완승하는 데 힘을 보탰다.

이번 시즌 K리그1은 4경기를 남겨두고 있어 이동국은 올해 안에 필드 플레이어 최다 출전 기록도 경신할 가능성이 크다.

손 흔드는 이동국
손 흔드는 이동국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현대 이동국이 28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 삼성과의 홈 경기를 뛴 뒤 교체되며 팬들 환호 속에 손을 흔들어 답례하고 있다. 이동국은 통산 500번째 경기에 출전했다. 2018.10.28
kan@yna.co.kr

song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