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국무부, 北 '불법 환적' 현장 사진 9장 공개

송고시간2018-10-28 14:05

5~6월 유류 추정 물품 환적…안보리, 北선박 3척 추가 제재

ISN이 공개한 북한 선박들 불법 환적 현장
ISN이 공개한 북한 선박들 불법 환적 현장

[ISN 트위터 캡처]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미국 국무부가 북한 선박들의 불법 환적(옮겨싣기) 모습이라며 현장 사진 9장을 공개했다.

국무부 국제안보비확산국(ISN)은 26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지난 5월 18일 파나마 선적 상위안바오(SHANG YUAN BAO)호와 북한의 백마(PAEK MA)호 간 화물을 옮겨싣는 모습이라며 사진들을 소개했다.

미 국무부, 북한선박 불법 모습 공개
미 국무부, 북한선박 불법 모습 공개

(서울=연합뉴스) 미국 국무부가 북한 선박들의 불법 환적(옮겨싣기) 모습이라며 현장 사진 9장을 공개했다.
국무부 국제안보비확산국(ISN)은 26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지난 5월 18일 파나마 선적 상위안바오(SHANG YUAN BAO)호와 북한의 백마(PAEK MA)호 간 화물을 옮겨싣는 모습이라며 사진들을 소개했다. 2018.10.28 [미국무부ISN트위터 캡쳐]
photo@yna.co.kr

공개된 사진들에 따르면 상위안바오호 이름 일부가 페인트로 감춰져 있었다.

백마호 선체 한쪽 면에는 푸마(PUMA)라는 가짜 이름이 적혀있었고, 배 뒤편 백마호 이름 일부는 페인트로 가려졌다고 ISN은 설명했다.

미 국무부, 북한선박 불법 모습 공개
미 국무부, 북한선박 불법 모습 공개

(서울=연합뉴스) 미국 국무부가 북한 선박들의 불법 환적(옮겨싣기) 모습이라며 현장 사진 9장을 공개했다.
국무부 국제안보비확산국(ISN)은 26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지난 5월 18일 파나마 선적 상위안바오(SHANG YUAN BAO)호와 북한의 백마(PAEK MA)호 간 화물을 옮겨싣는 모습이라며 사진들을 소개했다.
백마호 선체 한쪽 면에는 푸마(PUMA)라는 가짜 이름이 적혀있었고, 배 뒤편 백마호 이름 일부는 페인트로 가려졌다. 2018.10.28 [미국무부ISN트위터 캡쳐]
photo@yna.co.kr

미 국무부, 북한선박 불법 모습 공개
미 국무부, 북한선박 불법 모습 공개

(서울=연합뉴스) 미국 국무부가 북한 선박들의 불법 환적(옮겨싣기) 모습이라며 현장 사진 9장을 공개했다.
국무부 국제안보비확산국(ISN)은 26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지난 5월 18일 파나마 선적 상위안바오(SHANG YUAN BAO)호와 북한의 백마(PAEK MA)호 간 화물을 옮겨싣는 모습이라며 사진들을 소개했다.
백마호 선체 한쪽 면에는 푸마(PUMA)라는 가짜 이름이 적혀있었고, 배 뒤편 백마호 이름 일부는 페인트로 가려졌다. 2018.10.28 [미국무부ISN트위터 캡쳐]
photo@yna.co.kr

다른 사진은 지난 6월 2일 상위안바오호와 북한 유조선 명류1호 사이에서 유류 환적을 위한 호스들이 연결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미 국무부, 북한선박 불법 모습 공개
미 국무부, 북한선박 불법 모습 공개

(서울=연합뉴스) 미국 국무부가 북한 선박들의 불법 환적(옮겨싣기) 모습이라며 현장 사진 9장을 공개했다.
국무부 국제안보비확산국(ISN)은 26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지난 5월 18일 파나마 선적 상위안바오(SHANG YUAN BAO)호와 북한의 백마(PAEK MA)호 간 화물을 옮겨싣는 모습이라며 사진들을 소개했다.
상위안바오호와 북한 유조선 명류1호 사이에서 유류 환적을 위한 호스들이 연결돼 있다. 2018.10.28 [미국무부ISN트위터 캡쳐]
photo@yna.co.kr

ISN은 또 6월 7일 파나마 선적 뉴리젠트(NEW REGENT)호와 북한 유조선 금운산(KUM UN SAN) 3호가 호스를 사용해 환적하는 사진도 공개했다.

불법 환적하는 북한선박
불법 환적하는 북한선박

(서울=연합뉴스) 미국 국무부가 북한 선박들의 불법 환적(옮겨싣기) 모습이라며 현장 사진 9장을 공개했다.
국무부 국제안보비확산국(ISN)은 26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지난 5월 18일 파나마 선적 상위안바오(SHANG YUAN BAO)호와 북한의 백마(PAEK MA)호 간 화물을 옮겨싣는 모습이라며 사진들을 소개했다.
6월 7일 파나마 선적 뉴리젠트(NEW REGENT)호와 북한 유조선 금운산(KUM UN SAN) 3호가 호스를 사용해 환적하고 있다. 2018.10.28 [미국무부ISN트위터 캡쳐]
photo@yna.co.kr

앞서 유엔 안보리 산하 1718위원회(대북제재위원회)는 지난 16일 상위안바오호와 뉴리젠트호 등 파나마 선적의 선박 2척과 북한 유조선 금운산3호가 안보리가 금지한 '북한과의 선박 간 환적(옮겨싣기) 행위'에 관여했다고 밝혔다.

불법 환적하는 북한선박
불법 환적하는 북한선박

(서울=연합뉴스) 미국 국무부가 북한 선박들의 불법 환적(옮겨싣기) 모습이라며 현장 사진 9장을 공개했다.
국무부 국제안보비확산국(ISN)은 26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지난 5월 18일 파나마 선적 상위안바오(SHANG YUAN BAO)호와 북한의 백마(PAEK MA)호 간 화물을 옮겨싣는 모습이라며 사진들을 소개했다.
6월 7일 파나마 선적 뉴리젠트(NEW REGENT)호와 북한 유조선 금운산(KUM UN SAN) 3호가 호스를 사용해 환적하고 있다. 2018.10.28 [미국무부ISN트위터 캡쳐]
photo@yna.co.kr

안보리 대북제재위는 상위안바오호가 지난 5월 18일 안보리 제재대상인 북한 유조선 백마호와 선박 간 환적을 통해 유류로 추정되는 물품 거래에 관여했다고 지적했다. 또 지난 6월 2일 북한의 유조선 명류1호와 유류로 추정되는 물품의 선박 간 환적에 관여했다고 덧붙였다.

파나마 선적의 유조선 뉴리젠트호도 지난 6월 7일 금운산3호와 선박 간 환적을 통해 유류로 추정되는 물품을 넘겼다고 제재위는 밝혔다.

그러면서 안보리 대북결의 2321호와 2371호에 근거해 이들 선박을 제재대상으로 지정한다고 전했다.

INS는 당시 트위터를 통해 유엔 안보리 산하 1718위원회의 제재 결정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sout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