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건국대, '대학원 시험문제 구청장에 유출 의혹' 교수 감사

송고시간2018-10-26 12:46

해당 교수 "모든 학생에 예상문제 배포…특혜 아니다"

건국대
건국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건국대는 모 교수가 서울의 한 구청장에게 대학원 시험문제와 답안을 유출한 의혹이 제기됨에 따라 감사를 벌이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건국대는 정치대학 A 교수가 2014년 박사과정을 밟고 있던 당시 구청장 B씨에게 박사 학위 취득 전 치르는 종합시험 문제와 답안을 제공했다는 의혹을 제보받고 감사에 착수했다.

제보자는 당시 A 교수가 지도하던 또 다른 대학원생으로 자신이 A 교수의 지시에 따라 시험문제 3개와 각각의 답안을 구청 직원에게 이메일로 보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A 교수는 "해당 시험은 논문 작성에 필요한 기본 이론과 지식에 관한 보편적 내용으로 그동안 모든 학생에게 출제 범위를 좁히기 위해 예상문제를 배포했다"며 "학생들 사이에 일종의 '족보' 형태의 자료가 공유돼 있었고, B씨에게 전달된 것도 동일한 자료일 뿐 특혜가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