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해찬 "남북관계 느리지만 역진 안 해…지속발전 중요"

송고시간2018-10-26 10:49

인사말 하는 이해찬 대표
인사말 하는 이해찬 대표

(춘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26일 오전 강원 춘천시 강원도청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강원도 예산정책협의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yangdoo@yna.co.kr

(춘천=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26일 "남북관계가 느리지만 역진하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강원도청에서 열린 강원도와의 예산정책협의회에서 "강원도가 접경지역이어서 분단으로 피해를 많이 입는 지역"이라고 전제한 뒤 "이제 남북관계가 잘 풀려서 금강산 관광을 잘하게 되면 이전보다 더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는 "평창올림픽 전까지는 한반도에 전쟁이 날 것 같은 분위기였는데,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1년 전과 전혀 다른 한반도 상황이 전개되고 있다"며 "그런 점에서 최문순 지사에게 '평화의 씨감자'라는 호칭을 붙여도 괜찮지 않을까 싶다"고도 했다.

이 대표는 또 "강원도는 그동안 교통이 너무 나빠 굉장히 낙후된 지역으로 인식돼 왔다"고 말하고 "한반도를 'H축'으로 만드는 일도 중요하지만 'X축'으로 만들어 서로 연결하는 것 역시 중요한 발상"이라며 "정부에서도 검토하도록 당정협의를 잘 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민주당-강원도 예산정책협의회
민주당-강원도 예산정책협의회

(춘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와 최문순 강원도지사가 26일 오전 강원 춘천시 강원도청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강원도 예산정책협의회에서 지역 시장·군수 및 당 관계자들과 함께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yangdoo@yna.co.kr

kyung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