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주 아동과 뛰놀자' 27일 인천서 다문화 무지개 축제

송고시간2018-10-26 09:39

(서울=연합뉴스) 오수진 기자 = 이주민건강협회 '희망의 친구들'이 오는 27일 오전 11시 인천광역시 중구 월미공원 월미 마당에서 이주·다문화 아동이 참여하는 '2018 무지개 축제'를 연다.

현대자동차그룹이 후원하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원하는 이번 행사는 부천, 인천 지역 이주·다문화 아동과 보호자 2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희망의 친구들 홍보대사인 영화배우 최배영, 이기창이 개회식 진행을 맡았으며 몽골, 베트남, 페루의 세계 어린이 놀이와 매직 버블쇼, 비보이 공연이 펼쳐진다.

'희망의 친구들'은 2003년부터 서울에서 무지개 축제를 열었으며 올해부터는 상·하반기로 나눠 지역별로 행사를 열고 있다. 2018 상반기 무지개 축제는 지난 4월 의정부 곤제근린공원 축구장서 의정부, 동두천 이주·다문화 아동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sujin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