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북장성급회담 대표단 출발…"군사공동위 구성 논의"(종합)

송고시간2018-10-26 08:30

김도균 남측 수석대표 "군사합의서 이행사항 중간 평가"

판문점으로 출발하는 장성급 군사회담 대표단
판문점으로 출발하는 장성급 군사회담 대표단

(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남북장성급 군사회담 우리측 수석대표인 국방부 대북정책관 김도균 소장(오른쪽) 등 참석자들이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 남북회담본부를 나서고 있다. 2018.10.26
chc@yna.co.kr

(서울=연합뉴스) 공동취재단 김호준 기자 = 제10차 남북장성급회담 남측 수석대표인 김도균 국방부 대북정책관(육군 소장)은 26일 "남북 군사당국은 이번 군사회담을 통해 '9·19 군사합의서' 이행사항에 대해 중간평가를 하고 향후 이행해야 할 사안들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 소장은 이날 회담장인 판문점으로 출발하기 직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 남북회담본부에서 기자들에게 이같이 밝히고 "남북군사공동위원회 구성 및 운영 방안과 한강하구 공동 수로 조사 사안에 대해서도 논의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9·19 군사합의의 정상적인 추진을 통해 한반도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정착을 견인할 수 있도록, 핵심적 역할을 하는 군사회담에서 그 성과가 달성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남북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제10차 장성급군사회담을 개최한다.

이번 회담에 우리 측에선 수석대표인 김 소장과 조용근 국방부 북한정책과장(육군 대령), 안상민 해군 대령, 이종주 통일부 회담 1과장, 황준 해양수산부 수로측량과장 등 5명, 북측에선 수석대표인 안익산 중장(우리측 소장급)과 김동일 육군 대좌(우리의 대령), 오명철 해군 대좌, 함인섭 육군 대좌, 김광협 육군 대좌 등 5명이 각각 대표로 참석한다.

우리 측 대표단은 오전 7시 30분께 회담장인 판문점으로 출발했다. 출발에 앞서 대표단은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 남북회담본부에서 비공개 환담을 했다.

남북장성급회담 오늘 판문점서 개최…대표단 출발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