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 흐리고 비, 5∼20㎜ 예상…비 그치고 추워질 듯

송고시간2018-10-26 06:20

비(CG)
비(CG)

[연합뉴스TV 제공]

(창원=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26일 경남은 대체로 흐리고 비가 오겠다.

비는 아침 한때 조금 오다가 소강상태를 보인 뒤 오후에 다시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저녁에는 대부분 그칠 것으로 예상됐다.

예상 강수량은 5∼20㎜다.

오후에는 경남서부지역을 중심으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다.

특히 오늘 비가 그친 뒤에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며 당분간 기온이 평년보다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지겠다.

남해동부와 동해남부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당분간 바람이 배우 강하게 불 것으로 보여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해야 한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늘 오후부터 당분간 해안을 중심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내륙 높은 산지에서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