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카슈끄지 아들, 사우디 떠나 미국행"

송고시간2018-10-26 02:09

(리야드 AP AFP=연합뉴스) 피살된 사우디아라비아 반체제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의 아들 살라와 그의 가족이 출국금지 해제에 따라 사우디를 떠나 미국으로 향하고 있다고 인권단체 휴먼라이츠워치가 25일(현지시간) 밝혔다.

새러 리 윗슨 HRW 중동·북아프리카 국장은 이날 살라 가족 지인의 말을 인용해 "살라와 그의 가족이 현재 미국 워싱턴DC로 향하는 비행기에 타고 있다"고 말했다.

살라 가족 출국에 대해 사우디 정부는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윗슨은 살라에 대한 출금이 해제됐고 가족과 함께 떠나도 좋다는 허락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워싱턴포스트에 기고하는 저널리스트인 카슈끄지는 지난 2일 터키 이스탄불 주재 사우디 총영사관에 들어갔다가 살해됐다.

앞서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는 카슈끄지의 아들 살라를 지난 23일 오후 리야드 야맘마 궁으로 불러 부친의 사망에 애도를 표하고 악수했다. 사우디 국영 SPA통신의 보도로 사진이 인터넷에 오르자 '잔인한 악수'라는 논란이 이어졌다.

살해된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의 아들(좌)과 무함마드 왕세자[SPA통신]

살해된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의 아들(좌)과 무함마드 왕세자[SPA통신]

oakchu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