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매진 뉴스

멕시코관광청, 영화 '코코' 배경지 여행 상품 출시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멕시코관광청은 애니메이션 '코코'를 주제로 한 '코코 성지순례' 여행상품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죽은 자들의 날' 풍경 [멕시코관광청 제공]
'죽은 자들의 날' 풍경 [멕시코관광청 제공]

'코코'는 멕시코의 전통 명절인 '죽은 자들의 날'을 배경으로 멕시코의 다채로운 문화를 보여주는 영화다. 올 상반기 한국에서도 350만 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멕시코관광청이 현지 여행사인 멕시투어스와 함께 마련한 '코코 성지순례' 상품은 '죽은 자들의 날'(10월 31일~11월 2일)이 포함된 오는 31일부터 11월 7일까지 영화 '코코'에 영감을 준 지역을 둘러보는 7박 8일 일정으로 구성됐다.

여행 참가자들은 멕시코시티, 미초아칸, 아과스칼리엔테스, 과나후아토 등 멕시코에서도 '죽은 자들의 날'을 가장 특색 있게 기념하는 지역을 방문한다.

'코코'의 주인공 미구엘의 고향 '산타 세실리아'의 모티브가 된 산타페 마을, 미구엘이 이승을 방문하는 망자들을 처음 목격한 공동묘지 배경지, 신비로운 '망자의 세계'의 영감이 된 과나후아토의 역사 지구 등을 돌아본다.

영화의 오프닝을 형형색색으로 장식한 멕시코 전통 색종이공예인 '파펠 피카도'를 제작해 보고, '죽은 자들의 날'을 상징하는 여성 해골 '카트리나' 창시자인 호세 과달루페 포사다를 기리는 '해골 페스티벌'에도 참여한다.

상품 가격은 숙박, 조식, 공항 픽업/샌딩 서비스, 현지 교통, 입장료 등을 포함해 성인 1천99달러(약 125만원), 소인(2~11세) 505달러(약 58만원)이다.

관광상품 관련 자세한 정보는 멕시투어스 웹사이트(www.mexitours.travel)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는 멕시투어스에 이메일(reservaciones1@mexitours.com.mx)로 하면 된다.

'죽은 자들의 날' 풍경 [멕시코관광청 제공]
'죽은 자들의 날' 풍경 [멕시코관광청 제공]

dk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24 11: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이매진 기사는 PDF로 제공됩니다. 뷰어설치 > 아크로벳리더 설치하기

출판물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