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무용이 치매 환자에 어떤 도움을 줄 수 있을까요"

국제 심포지엄 열려…치매 환자 대상 무용 교육 국내 도입
치매 환자를 위한 무용의 가치 이해하기
치매 환자를 위한 무용의 가치 이해하기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23일 서울 충무아트센터 컨벤션홀에서 치매 환자를 위한 무용의 가치와 이점 이해하기를 주제로 2018 댄스 포 디멘시아 국제 심포지엄이 열리고 있다. 2018.10.23
pdj6635@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수정 기자 = "'댄스 포 디멘시아(dementia·치매)'는 치매 환자의 예술적 활동을 목표로 합니다. 의학적 치료 성과보다는 창의적이고 긍정적인 경험을 제공하는데 더 주안점을 두고 있습니다."

다니엘 틸 영국 국립발레단 건강 프로그램 코디네이터는 23일 서울 중구 충무아트센터 컨벤션홀에서 열린 '치매 환자를 위한 무용 교육 프로그램' 국제 심포지엄에서 프로그램 목적을 이처럼 설명했다.

틸은 영국 국립발레단, 런던 로열 오페라하우스 등 세계적 단체와 함께 '댄스 포 디멘시아'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강사다. '댄스 포 디멘시아'는 영국의 그린 캔들 댄스 컴퍼니와 '창의적 치매 예술네트워크' 등 여러 예술가와 무용 치료사들이 개발한 프로그램으로, 치매 단계에 맞는 무용 치료를 제공한다.

파킨슨병 환자 치료를 위한 무용 프로그램을 국내에 처음 도입한 전문무용수지원센터 주최로 열린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무용 교육이 치매 환자들의 삶의 질 개선과 증상 호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다양한 사례가 소개됐다.

틸은 "무용과 치매 관련 연구는 아직 초기 단계"라고 전제한 뒤 "의학적 치료보다는 환자들의 감정 표현과 자신감, 삶에 대한 긍정적 태도, 소속감 측면에서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댄스와 치매의 관계
댄스와 치매의 관계(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23일 오후 서울 중구 충무아트센터에서 열린 2018 치매 환자를 위한 무용 교육 프로그램 국제 심포지엄에서 박건우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신경과학교실 교수가 '댄스와 치매'를 주제로 발제하고 있다. 2018.10.23
jin90@yna.co.kr

이날 심포지엄에서 발제자로 참여한 박건우 고려대 안암병원 신경과학교실 교수 역시 '댄스와 치매'라는 주제로 "(치매 예방을 위해) 그저 달리는 것도 좋지만 여러 근육의 조화로운 움직임을 필요로 하는 복잡한 운동이 뇌에 더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사람과 보조를 맞추는 운동이라면 집중력과 판단력, 배려의 네트워크가 활성화한다"며 "거기에 재미와 사교성이 보태지면 최적의 조합"이라며 무용의 가치를 설명했다.

이 같은 무용 치료 및 교육 효과는 국내에도 빠르게 알려지고 있다.

전문무용수지원센터는 작년 9월부터 '댄스 포 피디'(Dance for PD·Parkinson's Disease)도 국내에 들여와 파킨슨병 환자를 위한 무용 교육을 진행한다.

'댄스 포 피디'는 마크 모리스 댄스 그룹이 2001년 뉴욕 브루클린 지역의 파킨슨병 환자 지원 단체와 협업해 개발한 프로그램으로, 현재 세계 20개국, 140여개 커뮤니티 그룹에서 활용 중이다.

이 프로그램 역시 병 치료보다는 환자가 무용을 즐기고 예술을 향유하게 돕는다는 목표를 우선시한다. 그 과정에서 증상 완화나 병 진행 속도를 늦추는 등의 효과도 노린다.

센터 관계자는 "매주 월요일마다 강습 프로그램을 운영하는데, 수업마다 20~25명이 꾸준히 참여할 만큼 호응이 좋다"고 전했다.

무용 교육 프로그램은 직업 전환을 준비 중인 무용수들에게 새로운 일자리를 제공하는 좋은 기회가 되기도 한다.

전문무용수지원센터가 애초 이 프로그램에 관심을 가진 이유도 은퇴한 무용수들의 새 직업 마련을 위해서였다.

박인자 전문무용수지원센터 이사장은 "무용과 의학의 의미 있는 협업이 계속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sj997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23 17: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