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려대 성영신 교수, 심리학과 건물 신축 위해 1억원 기부

고려대 성영신 교수와 염재호 총장
고려대 성영신 교수와 염재호 총장(서울=연합뉴스) 성영신 고려대 심리학과 교수(왼쪽)와 염재호 고려대 총장(오른쪽)이 23일 서울캠퍼스 본관에서 열린 기부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8.10.23 [고려대 제공]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고려대 심리학과 성영신 교수가 이 학과 건물을 건축하기 위한 기금 1억 원을 학교에 기부했다.

고려대는 23일 오후 2시 서울캠퍼스 본관에서 심리학과 건축기금 기부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기부식에는 성 교수와 고려대 염재호 총장, 정태헌 문과대학장, 유병현 대외협력처장 겸 기금기획본부장, 허태균 심리학과 학과장이 참석했다.

고려대 심리학과는 학부 독립, 교육과정 개편, 단독 건물 건립 등 학과 발전 방향을 논의해왔다.

성 교수는 "(고려대 심리학과가) 전국에서 가장 좋은 교원과 넉넉한 연구비를 갖추고도 공간이 부족해 시너지를 내기 어렵다"며 "후배들이 연구에 전념할 터전이 될 곳에 주춧돌 하나 놓는 심정으로 기금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염 총장은 "퇴직하면서도 심리학과 발전을 위해 기여해주는 고귀한 마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심리학과는 건립 60주년을 맞는 2020년까지 발전을 이루기 위해 기금을 본격적으로 모금할 계획이다. 안창일 심리학과 명예교수가 퇴직 때 기부금을 내며 첫 단추를 끼웠고, 지난해에는 한성열 심리학과 명예교수가 발전기금 1억 원을 기부했다.

내년 2월 정년퇴직을 앞둔 성 교수는 고려대 심리학과 교수를 졸업한 뒤 같은 학교에서 석사 학위, 독일 함부르크대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또 고려대 행동과학연구소장, BK21 뇌기반 심리학 사업단장, 한국소비자학회장, 한국심리학회장, 한국광고학회 편집위원장, 공정거래위원회 표시·광고 심사 자문위원 등을 역임했다.

jae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23 17: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