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폐광촌 작은 식당에 희망을'…강원랜드 지원 확대

송고시간2018-10-22 16:49

폐광지역 작은 식당에 희망을
폐광지역 작은 식당에 희망을

(정선=연합뉴스) 22일 강원랜드 희망재단이 강원 정선군 고한읍 종합복지회관에서 강원 폐광지역 작은 식당 지원사업인 '2018년도 정태영삼 맛 캐다!'의 오리엔테이션을 하고 있다. 2018.10.22 [강원랜드 제공]
byh@yna.co.kr [ 송고]

(정선=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강원랜드 희망재단은 올해 '정태영삼 맛 캐다!' 사업 대상으로 21개 식당을 선정했다고 22일 밝혔다.

정태영삼 맛 캐다는 정선, 태백, 영월, 삼척 등 강원 폐광지 4개 시·군 영세식당의 자생력을 높여 마을상권을 회복시키고자 하는 지역사회공헌사업이다.

선정 식당은 조리·식음·감사·시설지원팀 직원으로 구성된 강원랜드 재능기부팀으로부터 메뉴개발, 음식 조리, 손님 응대 서비스, 세무·회계 등 영업 비법을 배우게 된다.

올해는 식당 운영 전반을 개선하는 종합형 지원과 메뉴개발, 홍보마케팅, 서비스경영, 식당환경 개선 중 한 분야를 지원하는 맞춤형으로 나눠 진행한다.

희망재단 관계자는 "지난해 큰 호응에 힘입어 올해는 지원 대상을 4개소에서 21개소로, 예산을 2배 가까이 늘렸다"며 "지역 식당이 홀로 설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by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