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마존 베이조스, 美 기업인 중 선거자금 기부 1위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가 S&P 500 지수에 포함된 미국 주요 기업 대표 가운데 선거자금을 가장 많이 기부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현지시간) 미 경제매체 마켓워치에 따르면 베이조스는 11·6 미국 중간선거를 앞두고 1천20만 달러(116억 원)를 기부해 에너지 기업 헤스 코퍼레이션의 존 헤스(87만 달러)를 압도적으로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베이조스는 S&P 지수 기업인 392명이 지출한 선거자금 총액의 거의 40%를 혼자서 도맡았다.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CEO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CEO

베이조스의 선거자금 기부액이 이처럼 크게 늘어난 것은 최근 군 출신 후보들을 초당적으로 지원하는 정치활동위원회(PAC)인 아너펀드에 1천만 달러를 기부했기 때문이다.

선거자금 감시단체 리스폰시브 폴리틱스 센터의 새러 브라이너는 마켓워치에 "초당파 PAC에 선거자금을 지원하는 것은 자신의 당적을 나타내지 않으면서 선의를 표현하는 방법으로 인식될 수 있다"고 말했다.

IT 업계에서는 버니 샌더스(무소속) 상원의원이 아마존 저임금 근로자들의 복지혜택을 회사에서 부담하게 하는 이른바 '베이조스 법안'을 발의하는 등 정치권이 아마존을 겨냥한 압박을 강화한 것이 베이조스의 지갑을 열게 한 이유 중 하나라고 해석했다.

선거자금 기부 순위 3위는 라스베이거스 윈리조트 전 회장인 스티브 윈(79만7천 달러)이 차지했다. 윈은 최근 성추행 혐의로 회장직에서 물러났다.

이어 미국 최대 온라인 스트리밍 기업 넷플릭스의 리드 헤이스팅스 대표가 57만1천 달러를 기부해 4위에 올랐으며, 테슬라 이사회 의장으로도 거론되는 제임스 머독 21세기폭스 대표(50만6천 달러)가 5위에 자리했다.

oakchu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20 01: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