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친구 흉기로 찌른 뒤 30대 아파트서 투신해 숨져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30대가 동갑 친구를 흉기로 찌른 뒤 아파트에서 투신해 숨지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4일 인천 삼산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42분께 인천시 부평구 한 아파트 13층에서 A(32)씨가 투신해 숨졌다.

A씨는 같은 층 복도에서 친구 B(32)씨를 흉기로 찌른 뒤 아파트로 들어가 창문에서 뛰어내렸다고 한다.

B씨는 중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다툼을 벌이다가 흉기로 B씨를 찌른 것으로 드러났다"며 "목격자 등을 상대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tomato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14 11: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