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0대 그룹 상장사 시총 10월 들어 65조원 증발

미국 증시 쇼크에 코스피 4%·코스닥 5%대 폭락
미국 증시 쇼크에 코스피 4%·코스닥 5%대 폭락[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국내 10대 그룹의 상장사 시가총액이 10월 들어서만 65조원 가까이 준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재벌닷컴에 따르면 자산 상위 10대 그룹 95개 상장사의 시가총액(우선주 포함)은 지난 12일 현재 864조9천670억원(이하 종가 기준)으로 집계됐다.

이는 9월말의 929조4천60억원보다 64조4천380억원(6.9%) 감소한 수준이다.

같은 기간 국내 주식시장(코스피+코스닥)의 시총은 1천840조8천830억원에서 1천691조6천840억원으로 149조1천990억원(8.1%) 줄었다.

그룹별로는 삼성그룹의 시총이 498조8천530억원에서 467조3천880억원으로 31조4천650억원(6.3%)이나 줄어 10대 그룹 중 시총 감소액이 가장 컸다.

특히 삼성전자[005930](우선주 제외) 시총이 298조1천780억원에서 282조4천500억원으로 15조7천270억원 줄었다.

현대차그룹도 현대차와 현대모비스 등 주력사를 중심으로 시총이 94조6천30억원에서 83조5천340억원으로 11조690억원(11.7%) 감소했다.

LG그룹은 LG화학[051910] 시총이 지난달 말보다 3조5천300억원 줄고, LG생활건강[051900]도 2조5천610억원 감소한 영향으로 그룹 시총이 10조5천150억원(11.2%) 사라졌다.

SK그룹도 SK, SK텔레콤[017670], SK하이닉스, SK이노베이션[096770] 등 주력회사를 중심으로 시총이 126조4천90억원에서 122조7천50억원으로 3조7천40억원(2.9%) 증발했다.

이밖에 포스코그룹의 시총이 3조2천10억원 줄었고 한화[000880]그룹(1조2천760억원)과 롯데그룹(1조1천340억원)도 각각 1조원 넘게 시총이 감소했다.

그다음으로 현대중공업그룹(9천920억원), 농협그룹(7천80억원), GS[078930]그룹(3천730억원) 등 순으로 시총 감소액이 컸다.

10대 그룹 모두 조정 장세를 피하지 못한 채 일제히 시총이 감소했다.

◇ 10대 그룹 상장사 시총 증감 현황(단위: 십억원, %)

그룹명 9월 28일 10월 12일 증감액(십억원) 증감률(%)
삼성 498,853 467,388 -31,465 -6.3
현대차 94,603 83,534 -11,069 -11.7
SK 126,409 122,705 -3,704 -2.9
LG 94,014 83,499 -10,515 -11.2
롯데 28,978 27,843 -1,134 -3.9
포스코 34,198 30,997 -3,201 -9.4
GS 13,965 13,592 -373 -2.7
한화 13,383 12,106 -1,276 -9.5
농협 5,119 4,411 -708 -13.8
현대중 19,884 18,892 -992 -5.0
합계 929,406 864,967 -64,438 -6.9

※ 해당일 종가 기준, 보통주·우선주 합산, 재벌닷컴 제공

hyunmin6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14 06: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