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 9월까지 화재 664건…발생·피해 전년 대비 ↓

송고시간2018-10-11 16:08

담배꽁초 방치 부주의 가장 많아

광주 9월까지 화재 664건…발생·피해 전년 대비 ↓ - 1

(광주=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올해 9월까지 광주지역 화재 발생과 피해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광주시 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올해 9월까지 광주지역 화재 발생 건수는 664건이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706건에 비해 5.9% 감소한 것이다.

재산피해는 6.6% 줄어든 25억2천900만원, 사상자도 4.5% 감소한 21명으로 집계됐다.

원인별로는 부주의가 344건(51.8%)으로 가장 많았고, 전기 165건(24.8%), 기계 57건(8.6%) 등이었다.

부주의 화재를 유형별로 보면 담배꽁초 방치 120건(34.9%), 음식물 조리 중 64건(18.6%), 쓰레기 소각 63건(18.3%), 불씨 방치 24건(7%) 등이었다.

발생 장소는 비주거시설 228건(34.3%), 주거시설 185건(27.9%), 야외 111건(16.7%), 자동차 79건(11.9%), 임야 60건(9%) 순이었다.

김조일 광주시 소방안전본부장은 "기동단속반 운영, 화재안전 특별조사,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 등 정책이 화재 감소 성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시민들이 안전하게 지낼 수 있도록 예방 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cbeb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