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수민 "문체부 내부평가서 남북문화협력 담당팀 최하위권"

전체 평가 1위는 국립국어원 언어정보과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에서 남북문화협력 업무를 담당하는 미래문화전략팀이 지난해 내부 평가에서 최하위권 성적을 기록했다고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바른미래당 김수민 의원이 11일 밝혔다.

김 의원이 11일 문체부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미래문화전략팀은 지난해 '문체부 부서별 운영평가 결과'에서 62점을 받아 문체부와 소속 기관 172개 부서 중 165위를 차지했다.

미래문화전략팀은 세부 항목별로 문화행정능력개발에서 70점, 민원처리에서 67점, 정보화에서 21점을 받아 최하위권에 속했다.

하위 10위권에는 국립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163위), 문화예술교육과(164위), 예술정책과(166위), 동계올림픽특구기획담당관(167위), 해외문화홍보원 기획운영과(168위)와 외신협력과(169위), 대중문화산업과(170위), 평창올림픽지원담당관(171위), 장애인체육과(172위) 등이 속했다.

반면 전체 1위는 100점 만점에 95.8점을 받은 국립국어원 언어정보과가 차지했다.

김 의원은 "미래문화전략팀 등은 이번 국정감사에서 자료 제출에도 불성실했다"며 "도종환 장관이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고 주문했다.

질의하는 김수민
질의하는 김수민(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바른미래당 김수민 의원이 1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다. 2018.10.10
kjhpress@yna.co.kr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11 08: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