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올해의 성평등문화상' 노희경 작가·다큐 'B급 며느리'

12일 한국프레스센터서 시상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2018년 '올해의 성평등문화상' 가운데 '성평등문화인상' 수상자로 노희경 드라마 작가, '성평등문화콘텐츠상' 수상작으로는 다큐멘터리 영화 'B급 며느리'가 선정됐다고 문화체육관광부가 10일 밝혔다.

다큐멘터리 영화 'B급 며느리'
다큐멘터리 영화 'B급 며느리'

노 작가는 TV 드라마를 통해 소외계층, 소수자, 사회적 약자들의 현실감 있는 이야기와 사회 이면을 보여주고, 사회 문제에 대한 인식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1995년 MBC 베스트극장 '엄마의 치자꽃'으로 데뷔해 24여 년 동안 드라마 작가로 활동했으며, 대표작으로는 드라마 '라이브'(2018), '디어마이프랜드'(2017), '꽃보다 아름다워'(2004) 등이 있다.

'B급 며느리'는 며느리와 시어머니간 갈등을 남편이자 아들인 '남성'의 시선으로 보여준다.

이를 통해 고부갈등을 여성만의 문제가 아닌 가족 모두가 공감하고 해결해야 하는 사회적 문제로 인식을 전환하는 데 일조했다는 평을 받았다.

노희경 작가
노희경 작가[연합뉴스 사진자료]

여성·문화네트워크가 주최하고 여성신문사가 주관하며, 문체부가 후원하는 '올해의 성평등문화상'은 문화를 매개로 성평등과 관련한 사회 인식을 높이고 성평등 환경 조성에 기여한 인물·단체와 문화콘텐츠에 수여한다.

시상식은 오는 12일 오후 3시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있다.

'올해의 성평등문화상' 이외에 신진여성문화인상, 청강문화상, 문화예술특별상 을주상에 대한 시상도 함께 진행한다.

청강문화상은 웹툰 '며느라기' 작가 수신지, 문화예술특별상은 장애여성극단 춤추는허리가 받는다.

신진여성문화인상 수상자로는 김민정(희곡·연극작가), 김영옥(문화예술기획자), 김유리(큐레이터), 백수현(플루티스트·축제기획자), 오신영(오페라가수), 임정서(시각예술작가), 임정은(연극배우), 지현(대중음악·가수), 장혜영(영화감독)이 선정됐다.

abullapi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10 09: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