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JTBC '밤샘토론' 100회 맞아 진짜 밤샌다

송고시간2018-10-08 10:18

'문재인 정부 2년 차 국정 운영 성적표는?'

JTBC 제공
JTBC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JTBC '밤샘토론'이 100회 특집으로 최장시간 토론에 도전한다고 8일 밝혔다.

오는 13일 0시 20분에 방송하는 '밤샘토론'에서는 '문재인 정부 2년 차 국정 운영 성적표는?'이라는 주제로 여야 5당을 대표하는 국회의원 논객(이철희-박성중-오신환-최경환-김종대 의원)과 청년 논객들(여선웅-정현호-김수민-최준호-정혜연)이 열띤 토론을 벌인다.

기존 방송기록은 3시간 57분 19초인데, 이번에는 '자정부터 해 뜰 때까지' 토론하는 게 목표라고 제작진은 설명했다. 장시간 토론에 대비해 선수 교체 룰도 도입했다.

제작진은 "과연 어느 당이 가장 먼저 선수교체를 단행할지, 가장 오래 자리를 지키는 논객은 누가 될지, 날카로운 질문으로 출연자를 꼼짝 못 하게 할 시민논객(스페셜 시민논객 3인 등 30여명의 대학생 논객)은 누가 될지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함께 밤을 새운 시청자 100명에게는 선물도 준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