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별통보 여친 차량감금한 20대 중국동포 검거

송고시간2018-10-08 10:13

(이천=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이별을 통보한 뒤 연락을 끊었다는 이유로 전 여자친구를 차량에 감금해 고속도로 등으로 끌고 다닌 20대 중국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차량 감금 (PG)
차량 감금 (PG)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경기 이천경찰서는 이 같은 혐의(감금)로 최모(28·중국국적)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최씨는 지난 7일 낮 12시 30분께 경기도 이천시 중리동의 한 상가 앞에서 역시 중국국적 소지자인 전 여자친구 A(25·여) 씨를 자신의 체어맨 승용차에 강제로 태운 뒤 1시간 30여 분가량 끌고 다닌 혐의를 받고 있다.

"잠깐 이야기 좀 하자"며 A씨를 강제로 차에 태운 최씨는 용인시 백암면 등을 거쳐 영동고속도로 강릉 방향으로 수십㎞를 질주하며 A씨를 겁박한 것으로 조사됐다.

목격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차량 동선을 역추적해 호법분기점 부근 졸음쉼터에서 최씨를 붙잡았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최씨의 여죄를 조사한 뒤 최씨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을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st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