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국 시내버스 중 저상버스 22% 불과…"보급 더뎌"

송고시간2018-10-08 10:05

"우리도 버스타고 싶다"
"우리도 버스타고 싶다"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26일 오후 전북 전주시 덕진구 전주시외버스 공용터미널 앞에서 열린 '장애인 이동권 쟁취를 위한 기자회견'을 마치고 전북장애인차별철폐연대 한 관계자가 버스 앞에서 저상버스 도입을 촉구하고 있다. 2017.1.26 doo@yna.co.kr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장애인, 고령자, 어린이 등 교통약자의 이동권 증진을 위한 정부가 추진하는 저상버스 도입이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8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김영진 의원(더불어민주당)이 국토교통부로부터 받은 '최근 5년간 저상버스 보급 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 시내버스 저상버스 보급률은 22.4%(3만3천796대 중 7천579대)로 집계됐다.

국토부는 당초 저상버스 보급 목표를 2016년까지 41.5%로 늘리려고 했지만, 실제 보급률은 2013년 16.4%(5천447대)에서 2016년 19.0%(6천447대)로 증가하는 데 그쳤다.

시도별 저상버스 보급률은 서울이 43.6%(7천134대 중 3천110대)로 가장 높았고, 대구 31.1%(473대), 강원 28.7%(189대), 세종 24.5%(45대) 등이 뒤를 이었다.

충남은 7.2%(57대)로 보급률이 가장 낮았고, 경북 10.3%(149대), 전남 10.9%(80대), 울산 12.6%(93대) 등도 상대적으로 저조했다.

김 의원은 "국토부는 2021년까지 저상버스 도입률을 42%로 올리기 위해 노력 중이지만, 지난 5년간 6% 증가에 그친 보급 속도로 미뤄볼 때 획기적인 대책이 필요해 보인다"며 "전체 인구의 약 29%를 차지하는 교통약자들이 불편함 없이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d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