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래에셋대우 HTS 접속지연…고객 항의 잇따라(종합)

송고시간2018-10-08 10:37

"차세대 시스템 과부하 가능성…원인 파악 중"

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대우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미래에셋대우[006800]의 홈트레이딩시스템(HTS)이 8일 접속 지연으로 고객 불편을 초래하고 있다.

미래에셋대우에 따르면 이날 장 시작 이후 일부 서버의 접속이 지연되면서 HTS 고객들의 주식거래 주문이 입력되지 않아 문의·항의 전화가 잇따르고 있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현재 일부 서버의 접속지연으로 HTS 일부 고객의 주문이 어려운 상태"라며 "그런 분들은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이나 지점 등의 오프라인 방식으로 거래하도록 안내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오프라인으로 주문해도 온라인 수수료를 적용할 예정"이라며 "매도에 문제가 있으면 규정에 근거해 보상을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HTS 접속 장애의 구체적인 원인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다만 미래에셋대우는 이날 선보인 차세대 시스템과의 관련성 등 원인을 다각도로 확인해가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새 시스템이 처음 열리는 날이다보니 업데이트할 게 많아서 일부 서버에 과부하가 걸린 것으로 추정된다"면서도 "아직 구체적인 원인은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대우는 국내주식과 해외주식 간 증거금을 통합한 통합증거금 제도 등을 도입한 차세대 전산 시스템 개발을 완료하고 이날 가동을 개시했다.

앞서 미래에셋대우는 지난해에도 HTS·MTS 오류로 고객들이 불편을 겪은 바 있다.

hyunmin6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