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홍준 심사위원장 "심사에는 정답 없어…흥미로운 결과 기대"

송고시간2018-10-05 13:12

심사위원들 "부산국제영화제 정상화 기뻐" 한목소리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뉴 커런츠 부문 김홍준 심사위원장은 5일 "다양한 분야 전문가들이 심사위원에 포진한 만큼 흥미로운 결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부산국제영화제 뉴 커런츠 심사위원장 김홍준 감독
부산국제영화제 뉴 커런츠 심사위원장 김홍준 감독

(부산=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5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신세계 센텀시티점에서 열린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뉴 커런츠 심사위원 기자회견에서 뉴 커런츠 심사위원장인 김홍준 감독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mjkang@yna.co.kr

그는 이날 오전 해운대 신세계백화점 문화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아시아 영화 경쟁부문인 뉴 커런츠 심사 기준과 방향 등을 설명했다.

올해 뉴 커런츠 부문에는 김보라 감독의 '벌새' 등 모두 10편의 영화가 본선에 올랐다. 나라별로는 대한민국 3편, 중국 2편, 이란·일본·스리랑카·키르키스스탄 각 1편 등이다.

부산국제영화제 뉴커런츠 심사위원
부산국제영화제 뉴커런츠 심사위원

(부산=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5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신세계센텀시티점에서 열린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뉴커런츠 심사위원 기자회견에서 전양준 집행위원장(왼쪽부터), 배우 라비나 미테브스카, 프로듀서 시난순, 뉴커런츠 심사위원장인 감독 김홍준, 배우 쿠니무라 준, 시드니영화제 심사위원장 나센 무들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mjkang@yna.co.kr

심사위원은 홍콩의 시 난순(프로듀서), 마케도니아의 라비나 디테브스카(배우·프로듀서), 남아프리카의 나센 무들리(시드니영화제 심사위원장), 일본의 쿠니무라 준(배우) 등 5명이다.

김 위원장은 "다양한 분야의 위원들을 모아 둔 이유가 있다. 심사에는 우리나라 대학 수능처럼 정답이 있는 것이 아니다"며 "다양한 분야 전문가들의 시선에서 치열한 논의가 이뤄지면 흥미로운 결과가 나올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그는 또 심사위원장의 역할에 대해 "어떤 결정적인 역할을 하기보다는 객관적인 정보 전달, 영화제와 관객 사이의 소통 매개역할 등이 될 것"이라며 "다양한 개성의 전문가들이 심사하는 만큼 흥미롭고 설득력 있는 결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기자회견에서 심사위원들은 하나같이 부산영화제의 정상화를 반겼다.

질문 듣는 시난순
질문 듣는 시난순

(부산=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5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신세계센텀시티점에서 열린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뉴커런츠 심사위원 기자회견에서 홍콩 출신 프로듀서 시난순이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 mjkang@yna.co.kr

시 난순 위원은 "지난 몇 년간 어려움을 겪은 부산영화제를 보고 마음이 안 좋았다. 정상화가 이뤄진 것을 보고 기뻤다"며 "어제 개막식은 근래 들어 최고의 개막식이었다"고 평가했다.

나센 무들이 위원은 "부산영화제가 어려운 시기를 보낸 것으로 안다. 개막식은 열정으로 가득 차 있었다. 정상화된 것을 보니 기쁘다"고 말했다.

인사말하는 나센 무들리
인사말하는 나센 무들리

(부산=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5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신세계센텀시티점에서 열린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뉴커런츠 심사위원 기자회견에서 나센 무들리 시드니영화제 집행위원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8.10.5
mjkang@yna.co.kr

영화 '곡성'에 출현해 우리에게 익숙한 일본의 쿠니무라 준 씨는 "돌아와서 기쁘다. 이번에는 심사위원으로 와서 부담되지만 새로운 재능의 감독을 발굴하는 데 기대를 많이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제주에서 열리는 국제관함식에 일본 자위대가 전범기인 욱일기를 게양하고 오는 데 대해 배우로서 어떤 입장인가라는 질문을 받고 "개인으로 바람직하지 못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자위함 욱일기' 관련 질문 듣는 쿠니무라 준
'자위함 욱일기' 관련 질문 듣는 쿠니무라 준

(부산=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5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신세계센텀시티점에서 열린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뉴커런츠 심사위원 기자회견에서 일본 배우 쿠니무라 준이 취재진으로부터 '2018 대한민국 해군 국제관함식' 해상사열에 참가하는 일본 해상자위함의 욱일기 게양과 관련한 질문을 받고 있다. mjkang@yna.co.kr

ljm70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