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방 공공임대아파트 10채 중 1채는 '미계약'

송고시간2018-10-05 11:04

민경욱 의원, LH자료 분석

정부 공공임대주택 (PG)
정부 공공임대주택 (PG)

[제작 이태호]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지방에 있는 공공임대아파트 10채 중 1채는 미계약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민경욱 의원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받은 자료를 5일 분석한 결과 지난 7월 말 기준 지방 공공임대주택 1만6천972가구 중 9.9%에 해당하는 1천688가구가 미계약 상태였다.

공공임대 후 전환된 분양아파트는 7천905가구 중 8.4%인 661가구가 미계약이었다.

경북의 미계약률이 34.7%로 가장 높았고 강원(23.3%), 충남(13.6%), 부산(10.4%) 등이 뒤를 이었다.

현재 임대 중인 아파트(10년 기준)는 9천67가구 중 11.3%인 1천27가구가 계약이 이뤄지지 않았다.

지역별 미계약률은 전남 18.2%, 충남 13.0%, 충북 11.1%, 경북 10.1% 등의 순이었다.

민간사업자가 참여하는 공공임대리츠의 미계약률은 지난 8월 말 기준 5.7%로 공공임대보다는 낮았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민경욱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민경욱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하지만 대구·경남은 2천743가구 중 459가구(16.7%)가 계약이 안 돼 다른 지역보다 미계약률이 높게 나타났다.

신규 아파트 수요가 많은 인천은 1천914가구 중 1.1%에 해당하는 21가구만 미계약이었다.

민 의원은 "대부분의 지방에서 미분양이 속출하는 등 지방 부동산 침체가 본격화되고 있고, 특히 서민의 대표적인 주거형태인 임대아파트의 미계약이 높다"며 "정부와 LH는 지방 임대아파트 미계약 해소를 위한 정책을 마련하고, 민간건설사 수준의 소비자가 원하는 양질의 임대아파트를 공급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