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상을 품은 한글…572돌 한글날 문화예술행사 풍성

송고시간2018-10-05 10:32

8~9일 광화문광장 등 '한글문화큰잔치'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올해 제572돌 한글날(10월 9일)을 맞아 한글의 가치를 되새기기 위한 '한글문화큰잔치' 행사가 8~9일 서울 광화문광장과 세종로 공원, 국립한글박물관, 전국 국어문화원, 해외 세종학당 등지에서 펼쳐진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는 올해 행사는 '한글, 세상을 품다'를 주제로 전야제와 전시, 공연, 체험, 학술대회 등 다양한 국민참여 프로그램으로 꾸민다.

2017년 한글문화큰잔치 전야제
2017년 한글문화큰잔치 전야제

[연합뉴스 사진자료]

공모를 거쳐 선정된 40여 개 문화예술 단체가 광화문광장에서 다채로운 공연과 전시를 선보인다.

'희망 한글 둘레길 전시'에는 시민들이 참여해 한글에 바라는 글을 조각천에 적어 걸어놓을 수 있다.

한글의 아름다움을 체험하는 '한글 티셔츠 만들기'와 가상현실로 한글을 보는 '한글 가상증강 현실', 전래 놀이 공연, 국악 마당극, 가족 뮤지컬 등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행사도 마련한다.

8일은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전야제 행사가 열린다.

태권 뮤지컬 '혼', 한국 무용 등 재미있는 공연과 라디오 공개방송을 본다.

2017년 한글문화큰잔치 전야제
2017년 한글문화큰잔치 전야제

[연합뉴스 사진자료]

9일은 광화문광장에서 무용 '남북의 울림', 성악 '한글로 들려주는 봄·여름·가을·겨울' 등 14개 공연과 '한글은 선이고 그림이고 건축이다' 등 3개 전시, '한글의 창제원리 체험' 등 10개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특히 아동극 '팥죽할멈과 호랑이' 등 7개 어린이 공연이 세종로 공원 무대에 오른다.

국립한글박물관에서는 '개화기 한글 해부학 이야기' 기획 특별전이 열린다.

목판 인쇄 체험과 자연 속 한글 탐험 등의 체험프로그램과 음악공연 '한글이 아름다운 광고음악', 마술 공연, 한글날 기념 강연도 이어진다.

전국 국어문화원과 해외 세종학당에서도 '한글 사랑 엽서 만들기'와 '한국어 말하기 대회' 등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abullapi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