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5회 심훈문학대상에 황석영 작가

송고시간2018-10-05 10:33

심훈문학상 소설 부문 권미호 작가, 시 부문 유은고 시인 선정

황석영 작가
황석영 작가

[당진시 제공=연합뉴스]

(당진=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황석영(74) 작가가 제5회 심훈문학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심훈상록문화제집행위원회(위원장 한기흥)는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황 작가를 제5회 심훈문학대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심사위원단은 황 작가를 '역사의 강물 속에 서 있으면서도 쉽게 휩쓸리지 않는 치열한 정신을 지켜온 한국의 대표적인 작가'로 평가하면서 그의 이런 모습은 3·1 운동 이후 민족문화 발전을 위해 헌신했던 심훈(1901∼1936) 선생을 떠올리게 한다고 설명했다.

특히 한국을 넘어 중국과 일본을 넘나들면서 제국주의에 반대하며 정의로운 세상을 꿈꿨던 심훈 선생의 삶과 부조리한 현실 속에서도 좌절하지 않는 문학을 통해 '그날이 오면'을 외쳤던 심훈 선생의 문학이 황석영 작가를 통해 우리 시대에 되살아났다고 극찬했다.

1943년 만주에서 출생한 황 작가는 1962년 사상계 '입석부근'으로 등단했다. 대표작으로는 '삼포 가는 길'과 '장길산' 등이 있다.

심훈문학대상 시상은 오는 13일 당진시청 일원에서 열리는 '제42회 심훈상록문화제 기념식'에서 한다. 황 작가에게는 상금 2천만원을 준다.

권미호 작가
권미호 작가

[당진시 제공=연합뉴스]

올해로 22회째를 맞은 심훈문학상 소설 부문에는 권미호 작가가, 시 부문에는 유은고 시인이 각각 선정됐다. 권 작가에게는 1천만원, 유 시인에게는 500만원의 상금을 준다.

유은고 시인
유은고 시인

[당진시 제공=연합뉴스]

j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