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주 앞바다서 어민 숨진 채 발견…시동걸린 빈 어선도

송고시간2018-10-05 09:44

포항해양경찰서[연합뉴스 자료사진]
포항해양경찰서[연합뉴스 자료사진]

(경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경주 앞바다에서 40대 어민이 숨진 채 발견돼 해경이 조사를 벌이고 있다.

5일 포항해양경찰서에 따르면 4일 오전 8시 38분께 경주시 감포읍 대본3리 동쪽 0.6㎞ 지점 해상에 떠 있는 A(43)씨 시신을 해경 경비정이 발견했다.

앞서 1시간 전에는 시신이 발견된 지점에서 1.6㎞ 떨어진 바다에서 사람 없이 시동이 걸린 상태로 움직이는 어선을 다른 배가 발견해 해경에 신고했다.

배는 A씨가 혼자 탄 감포 선적 2.51t급 어선으로 조사됐다.

포항해경은 A씨 사인을 조사하고 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