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평택해경, 경기 남부·충남 북부 해상서 음주운항 단속

송고시간2018-10-05 09:29

(평택=연합뉴스) 김종식 기자 = 평택해양경찰서는 5일부터 11월 4일까지 한 달간 경기 남부 및 충남 북부 해상에서 '가을철 음주 운항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단속 대상은 대형 인명 사고 위험이 큰 낚시 어선, 유도선, 예인선, 위험물 운반선, 수상레저기구 등이다.

해경은 이 기간에 주요 항로·조업지·음주운행 발생이 높은 해역 등을 중심으로 집중 단속을 하며, 주말에는 해상 검문검색과 항포구 순찰을 강화한다.

해상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03% 이상의 상태로 음주 운항을 할 경우 5톤 이상 선박은 3년 이하 징역이나 3천만 원 이하 벌금을, 5톤 미만은 500만 원 이하 벌금을 받게 된다.

평택해양경찰서 건물 사진.[평택해경 제공]

평택해양경찰서 건물 사진.[평택해경 제공]

평택해경은 2017년 한 해 동안 모두 7건의 음주 운항 선박을 적발했다.

해경 관계자는 "가을철에는 해상 낚시객 증가로 음주 운항이 늘어날 가능성이 매우 크고, 해상 교통량이 많아 대형 사고로 이어질 수 있어 특별단속을 하게 됐다"고 단속 배경을 설명했다.

jong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