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스널, 유로파리그 카라바흐에 3-0 완승

송고시간2018-10-05 08:35

첼시는 모라타 결승골로 비데오톤에 1-0 신승

아스널 선수단 [AP=연합뉴스]

아스널 선수단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명문구단 아스널이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조별리그에서 2연승을 달렸다.

아스널은 5일(한국시간) 아제르바이잔 바쿠 올림픽경기장에서 열린 카라바흐(아제르바이잔)와 조별리그 E조 2차전에서 3-0으로 완승했다.

아스널은 전반 4분 만에 수비수 소크라티스 파파스타토풀로스가 선취 결승 골을 넣었다.

오른쪽 코너킥을 정확한 헤딩슛으로 연결해 골망을 갈랐다.

전반전을 1-0으로 마친 아스널은 후반전 8분 에밀 스미스 로우가 추가 골을 넣어 분위기를 이어갔다.

그는 역습 과정에서 페널티 지역 오른쪽을 돌파해 오른발로 마무리했다.

후반 34분엔 마테오 귀엥두지가 쐐기 골을 넣었다.

첼시는 L조 비데오톤(헝가리)과 경기에서 골 가뭄에 시달리다 후반 25분 알바로 모라타의 결승 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오른쪽 크로스를 윌리앙이 헤딩으로 떨궜고, 이를 페널티지역 중앙으로 쇄도한 모라타가 오른발로 마무리했다.

첼시는 이날 점유율 76%를 기록하며 일방적인 경기를 펼쳤는데 정작 골이 나오지 않아 경기 막판까지 가슴을 졸였다.

이탈리아 세리에A의 명문 팀 AC밀란은 올림피아 코스(그리스)를 3-1로 눌렀다.

유로파리그 최다 우승(5회)팀인 세비야(스페인)는 크라스노다르(러시아)에 1-2로 덜미를 잡혔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