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누리호 엔진시험발사체 발사관리위 개최…준비상황 점검

(서울=연합뉴스) 이주영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5일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제1차 발사관리위원회(위원장 이진규 과기정통부 1차관)를 열어 25∼31일 발사예정인 누리호 엔진시험발사체 준비상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한국형발사체(누리호)의 엔진시험발사체와 누리호 비교
한국형발사체(누리호)의 엔진시험발사체와 누리호 비교[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연합뉴스]

엔진시험발사체는 독자 개발한 75t급 엔진으로 실 비행 검증 및 추진기관, 구조, 제어 등 서브시스템과 지상시스템 성능 검증을 위해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돼 10여분 비행한 뒤 제주도와 오키나와 사이 공해 상에 낙하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와 항우연 주요 관계자로 구성된 발사관리위원회는 회의에서 발사 전까지의 기술적인 준비 사항을 점검하고 앞으로 발사 시까지 계획된 최종 준비 작업을 검토했다.

이진규 차관은 회의 후 지난 1일부터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 최종연습(Launch Rehearsal)을 하고 있는 개발자와 함께 시험발사체 준비상황을 현장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 차관은 "발사 준비상황에 대한 철저한 점검을 지속하고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준비할 것"이라며 "특히 발사 직전에는 나로우주센터에 상황실을 운영해 발사운용과정을 현장에서 직접 점검, 관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scitec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05 10: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