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터 자유선택, 노동허가제 쟁취" 14일 이주노동자대회

2018 전국이주노동자대회 포스터
2018 전국이주노동자대회 포스터[이주공동행동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현혜란 기자 = "이주노동자의 권리를 주장할 수도 없는, 언제든 '미등록'이 될 수 있는 고용허가제는 폐지되어야 합니다. 대신 일할 수 있는 곳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노동허가제가 도입돼야 합니다."

이주노조·이주공동행동·민주노총·난민인권센터·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 등은 4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오는 14일 오후 2시 중구 파이낸스빌딩 앞에서 전국이주노동자대회를 연다고 밝혔다.

이주노동자들과 이들을 지지하는 시민사회·종교단체들은 이날 대회에서 노동자 중심의 '노동허가제'를 도입해 이주노동자가 원하는 일을 선택하고, 사업장에 문제가 있으면 새로운 곳에서 일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촉구할 계획이다.

이들 단체는 "이주노동자가 고통받는 이유 중 하나는 사업장 이동의 자유가 없기 때문"이라며 "폭력·성폭행 등 몇 가지 심각한 사유를 제외하고는 사업장을 변경하기 어렵다 보니 이주노동자는 쉽게 차별과 탄압에 노출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우리 사회 곳곳에 존재하지만 정부 정책 어디에도 이주노동 정책은 없고 외국인 인력 활용 정책만 있다"며 "외국인력 활용정책을 넘어서 새로운 이주노동정책을 전반적으로 다시 써야 한다"고 주장했다.

runran@yna.co.kr

이주노동자, '노동허가제 도입 촉구'
이주노동자, '노동허가제 도입 촉구'(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4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이주공동행동 등 2018전국이주노동자대회 지지 단체가 대회 개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고용허가제 폐지, 노동허가제 도입 등을 촉구하는 전국이주노동자대회는 오는 14일 열릴 예정이다. xyz@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04 11: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