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3년간 미성년자 증여재산 1조8천억원…0∼1세 증여도 690억원

김정우 의원 분석…"금융자산 증여가 가장 많아"
미성년자 증여·금수저 (PG)
미성년자 증여·금수저 (PG)[제작 정연주, 최자윤] 사진합성,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차지연 기자 =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정우 의원은 최근 3년간 미성년자가 증여받은 재산이 1조8천억원이 넘는다고 4일 밝혔다.

김 의원이 국세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4년부터 2016년까지 미성년자에 대한 증여는 1만6천162건, 1조8천379억원이었다.

국세청은 여기에 모두 3천631억원의 세액을 부과했다.

미성년자 증여 건수는 2014년 5천51건에서 2016년 5천837건으로 15.6% 늘었으며, 증여재산액은 같은 기간 5천883억원에서 6천849억원으로 16.4% 증가했다.

증여재산 종류별로는 금융자산이 6천641억원으로 전체의 36%를 차지했고, 부동산 5천838억원(32%), 유가증권 5천218억원(28%) 순이었다.

연령별로 증여받은 액수를 보면 중·고등학생(만 13∼18세)이 8천548억원으로 가장 많았고, 초등학생(만 7∼12세) 5천629억원, 미취학 아동(만 0∼6세) 4천202억원이 뒤를 이었다.

미취학 아동에 대한 증여재산액은 2014년 1천142억원에서 2016년 1천764억원으로 57.9% 늘어난 반면, 같은 기간 중·고등학생에 대한 증여는 3천52억원에서 2천924억원으로 4.2% 감소해 미성년자 재산 증여 시점이 점점 낮아지는 추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걸음마도 떼기 전인 만 0∼1세에 대한 증여는 638건, 총 690억원으로 건당 평균 1억800만원이었다.

더불어민주당 김정우 의원
더불어민주당 김정우 의원[김정우 의원실 제공]

charg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04 10: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