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당 기재위원들 "與 국정감사 거부 꼼수 중단하라"

송고시간2018-10-01 12:30

"심재철은 피해자인데 사임하라고 억지…전체회의 개의해야"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1일 "여당은 국정감사 거부 꼼수를 즉각 중단하고 국정감사 일정 협의에 적극 나서라"고 촉구했다.

한국당 기재위원들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더불어민주당은 심재철 의원이 기재위원직을 사임해야 한다면서 9월 28일 이후 국정감사 일정 협의를 전면 거부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들은 여야 공방의 계기가 된 심 의원의 비인가 행정정보 유출 의혹과 관련, "정당한 권한으로 확인한 정보를 국민의 알 권리를 위해 언론에 공개한 것"이라며 "그런데도 의원실 압수수색에 고발까지 당한 피해자에게 사임하라고 억지를 부리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민주당 소속의) 기재위원장은 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의 정당한 전체회의 개의 요구를 즉각 수용해야 한다"며 "민주당의 명분 없는 국정감사 일정 협의 거부는 국민의 눈에 구태와 오만으로 비칠 것"이라고 덧붙였다.

국정감사 일정협의 촉구 하는 자유한국당 기재위원들
국정감사 일정협의 촉구 하는 자유한국당 기재위원들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심재철 의원을 비롯한 자유한국당 기획재정위원들이 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더불어민주당 측의 국정감사 일정협의 전면 거부로 기획재정위원회 국감이 파행될 위기에 놓였다'며 국정감사 일정협의와 국감계획서 채택에 조속히 나설 것을 촉구하고 있다. 2018.10.1
jjaeck9@yna.co.kr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