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태호 외교2차관 "믿음직한 외교부 되는 변화 필요하다"

송고시간2018-10-01 11:32

"외교부는 달라진 모습을 국민에 보여야 한다"고 강조

외교부 2차관에 이태호
외교부 2차관에 이태호

(서울=연합뉴스) 27일 외교부 2차관에 임명된 이태호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통상비서관. 2018.9.27 [청와대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이태호 신임 외교부 제2차관은 1일 "정말 외교부의 달라진 모습을 국민에 보여야 하고, 믿음직한 외교부가 되는 그런 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차관은 이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외교부가) 여러 혁신 노력도 많이 하고 달라진 모습을 보이기 위해 노력을 기울여왔고 일정 부분 성과도 있었지만 노력이 일회성으로 끝나는 것은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차관은 이어 "어학능력을 포함해 직원들의 능력 함양도 큰 숙제"라며 "외교부에 들어오면 능력 개발이 개인의 몫으로 남겨지는데 조직에서 체계적으로 하는 방법이 없을지 고민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유엔 파견 근무를 했는데 직원의 능력 함양 프로그램이 많이 개발되어 있더라. 벤치마킹할 수 있을지 모르지만 우리도 프로그램을 개발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며 "국립외교원과 문제의식을 공유하면서 발전 방법이 없을지 고민하려 한다"고 덧붙였다.

이 차관은 또 "국민과의 소통이 제일 중요하고, 우리 내부의 소통도 중요하다"면서 "다른 부처와의 소통도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짚었다.

이어 "대외관계 업무는 무조건 외교부를 통해서 하라는 시대는 지났다"면서 "정말 겸손한 자세로 관계부처가 '외교부가 함께하면 대외업무에 도움된다'는 인식을 할 수 있도록 서비스 정신을 발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외시 16회로 1982년 입부한 이 차관은 각종 자유무역협정(FTA) 협상 경험이 많은 경제통상 분야 전문가로, 외교부 다자통상국장, 경제외교조정관,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통상비서관 등을 역임했다.

hapy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