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초록우산어린이재단 15일 창립 70주년…포럼 등 기념행사

송고시간2018-10-01 10:57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오는 15일 창립 70주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오는 15일 창립 70주년

(서울=연합뉴스) 국내외 60여개국 어린이를 돕는 아동복지사업 전문 기관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오는 15일 창립 70주년을 맞아 기념식과 포럼, 음악회 등을 개최한다고 1일 전했다. 한국의 후원자들을 통해 교육 지원을 받는 아프리카 시에라리온 센베벤두구(Sengbeh Bendugu) 지역 MCA프라이머리학교 학생들이 창립 70주년을 맞은 재단에 축하 인사를 전하고 있다. 2018.10.1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국내외 60여 개국 어린이를 돕는 아동복지사업 전문 기관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오는 15일 창립 70주년을 맞아 포럼, 음악회 등 기념행사를 연다고 1일 밝혔다.

재단은 먼저 15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창립 기념식을 연다. 이 자리에는 정부 관계자와 고액후원자 모임 '그린노블클럽', 장기후원자, 국제어린이재단연맹(Chlidfund Alliance) 임직원, 재단 임직원 등 400여 명이 참석한다.

이날은 또 재단 건물 안에 조성한 70주년 역사자료관도 개관한다. 국내외 아동복지사업의 역사를 담은 이 자료관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재단은 16일 오전 10시부터는 연세대 백양누리 그랜드볼룸에서 국제학술포럼을 연다.

포럼에서는 차흥봉 전 보건복지부 장관(한림대 명예교수)과 니콜라스 알리푸이 예일대 교수의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국제 구호 전문가들의 국가별 주제 발표가 이어진다.

같은 날 오후 7시에는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제7회 초록우산 나눔 음악회가 열린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오는 15일 창립 70주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오는 15일 창립 70주년

(서울=연합뉴스) 국내외 60여개국 어린이를 돕는 아동복지사업 전문 기관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오는 15일 창립 70주년을 맞아 기념식과 포럼, 음악회 등을 개최한다고 1일 전했다. 사진은 한국전쟁 당시 CCF(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지원 시설 중 하나인 대구육아원의 모습. 2018.10.1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photo@yna.co.kr

재단은 미국기독교아동복리회(CCF)가 전신으로, 해방 직후인 1948년 탄생했다. 당시 CCF는 3개 시설에서 아동 400여 명을 대상으로 재정적 지원사업을 했다.

1980년대 한국 경제 성장과 함께 국내 순수 민간기관으로 자립한 뒤 불우아동 결연사업 등 자주적인 아동복지사업을 진행해 왔다.

1990년대에는 아동학대예방협회와 아동학대신고상담센터를 개설해 전국 조직망을 갖추고 아동학대예방사업을 전개했고, 2000년대 들어서는 해외아동지원사업과 아동 환경 개선사업을 시행했다.

재단은 또한, 전 세계 11개 회원국으로 구성된 국제아동기구 어린이재단 연맹(ChildFund Alliance)에 가입해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 60여 개국 아동을 위한 사업을 펼쳐왔다.

재단은 현재 45만여 명의 후원자들과 함께 국내 아동 76만805명, 해외아동 33만6천426명 등 총 100만여 명의 아동을 지원하고 있다.

이제훈 재단 회장은 "아동복지 한길만 보고 달려온 지 어느덧 70년이 흘렀다"며 "앞으로도 한국의 아동복지 발전에 선도적 역할을 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so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