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술자리서 시비 끝에 소주병으로 서로 찌른 남성 2명 조사

송고시간2018-10-01 11:13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대구 달성경찰서는 술자리에서 다투다 소주병으로 각각 상대방을 찌른 혐의(특수상해)로 A(26)씨와 B(32)씨를 조사 중이라고 1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달 25일 밤 0시 50분께 대구 달성군 유가읍 한 술집에서 술을 마시다 시비가 붙자 깨진 소주병으로 서로의 배 부분을 한 차례씩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 결과 이들은 이날 처음 만난 사이로 B씨가 술자리에서 소란을 피우는 A씨를 주차장으로 데리고 갔다가 사건이 벌어졌다.

길민성 달성경찰서 형사과장은 "두 사람 모두 병원 치료를 받았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며 "어떻게 만났고 왜 시비가 붙었는지 조사한 뒤 처벌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소주병
소주병

[연합뉴스 자료사진]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