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 정부, 치매 예방 제품 효과 검증 나선다

송고시간2018-10-01 09:46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일본 정부가 치매 예방을 위한 제품이나 서비스의 효과에 대해 검증에 나설 방침이라고 요미우리신문이 1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경제산업성은 치매 예방이나 서비스의 효과에 대해 2019년도부터 3년간 실증사업을 벌일 방침이다.

요미우리는 "이는 다양한 관련 제품이 있지만, 예방 효과를 보기 어렵기 때문"이라며 고령화가 심화함에 따라 치매 예방 관련 분야를 성장산업으로 육성하려는 목적도 있다고 전했다.

실증사업은 해당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자나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해 인지 기능 유지와 향상에 어느 정도 효과를 발휘할 수 있는가를 검증, 결과를 공표하게 된다.

이를 통해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 개발 및 이용으로 이어지게 한다는 것이다.

경제산업성은 2019년도 예산 요구안에 실증사업과 관련해 12억엔(약 117억원) 정도를 포함했다.

후생노동성 추계로는 치매인 고령자는 2015년에 525만명에서 2025년에는 730만명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일본 도쿄의 거리에서 한 노인이 걸어가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일본 도쿄의 거리에서 한 노인이 걸어가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j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