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도, 버스 운전자 양성사업 확대…올해 500→800명

송고시간2018-10-01 09:17

시내버스 차고지[연합뉴스 자료사진]
시내버스 차고지[연합뉴스 자료사진]

(의정부=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경기도는 근로시간 단축에 따른 버스업체의 운전기사 충원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올해 '버스 운수 종사자 양성사업'을 확대 시행한다고 1일 밝혔다.

경기도는 연말까지 버스 운수 종사자 교육 모집 규모를 당초 500명에서 800명으로 확대하고 연령 제한도 '35∼60세'에서 '20∼60세'로 완화했다.

앞서 경기도는 지난해 10월부터 지난달 18일까지 461명을 대상으로 버스 운수 종사자 양성사업 맞춤형 직업교육을 했으며, 이 중 318명이 버스업체에 취업했다.

버스 운수 종사자 양성사업에 참여한 교육생들은 2주간 한국교통안전공단 화성교통안전체험교육센터에서 버스 운전 및 도로 주행 교육을 받는다.

교육생들에게는 1종 대형면허 취득 비용의 80%(최대 48만원)와 양성교육비용, 운수업체와 취업연계 등의 지원을 받는다.

경기도는 경기지역 버스 운수업체들이 근로시간 단축에 따른 1일 2교대제 근무형태로 전환하려면 8천∼1만2천여 명의 추가 채용이 필요할 것으로 보고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오는 2022년까지 모두 8천 명의 버스 기사를 양성할 방침"이라며 "교육생 모집, 교육, 채용에 이르기까지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버스 운수 종사자 양성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각 시·군 교통담당 부서나 화성교통안전체험교육센터(☎ 031-8053-9800, 9824)로 문의하면 확인할 수 있다.

wyshi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