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전자, 로봇 자율주행모듈 만든다…'신성장동력' 집중 육성

송고시간2018-10-01 10:00

CTO 산하 로봇선행연구소, 로보티즈와 공동개발 계약 체결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LG전자[066570]는 1일 서비스로봇 솔루션업체인 로보티즈(Robotis)와 이동로봇 핵심 부품인 '자율주행모듈'의 공동개발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 산하 로봇 선행연구소는 지능형 내비게이션 기술을 적용한 소프트웨어를, 로보티즈는 자율주행모듈의 구동부 등 하드웨어 부문을 각각 개발하게 된다.

LG전자는 앞서 지난해 12월 로보티즈가 실시한 유상증자에 참여해 지분 10.12%를 취득한 바 있다.

지난 1999년 설립된 로보티즈는 로봇 솔루션 및 교육용 로봇 전문 기업으로, 특히 로봇의 관절 역할을 하는 동력구동장치인 '엑추에이터'를 독자 개발해 국내 기업뿐만 아니라 글로벌 기업에도 공급하고 있다.

LG전자의 이번 로봇 자율주행모듈 개발 추진은 최근 신성장 동력으로 집중 육성 계획을 밝힌 로봇 사업의 확대 전략 가운데 하나다.

인공지능(AI)과 자율주행 등의 분야에서 다양한 로봇 제품을 잇따라 선보이고 있는 LG전자는 최근 로봇 포트폴리오를 가정용, 공공·상업용, 산업용, 웨어러블 등 4개의 축으로 구성하는 한편 관련 사내 조직과 인력도 확대하고 있다.

홈어플라이언스&에어솔루션(H&A) 사업본부의 스마트솔루션사업 담당 류혜정 전무는 "20년 가까이 로봇 개발 역량을 축적해온 로보티즈와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로봇제품군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달 28일 서울 마곡동 로보티 사옥에서 LG전자 H&A스마트솔루션사업담당 류혜정 전무(왼쪽)와 로보티즈 김병수 대표가 자율주행모듈 공동개발 협약식후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LG전자 제공=연합뉴스]

지난달 28일 서울 마곡동 로보티 사옥에서 LG전자 H&A스마트솔루션사업담당 류혜정 전무(왼쪽)와 로보티즈 김병수 대표가 자율주행모듈 공동개발 협약식후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LG전자 제공=연합뉴스]

huma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