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가방 속에 휴대전화 감추고'…여성들 몰카 찍은 공무원 적발

몰카
몰카[연합뉴스TV 제공]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인천의 한 기초자치단체 소속 공무원이 지나가는 여성을 휴대전화로 몰래 촬영했다가 경찰에 적발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인천 삼산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인천 미추홀구 소속 공무원 A(40)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올해 6월 22일께 인천시 부평구 번화가인 '문화의 거리'에서 가방 속에 감춘 휴대전화 카메라로 지나가는 여성 10여명을 찍거나 동영상을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달 20일 A씨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 관계자는 "당시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의 휴대전화 등을 확인한 뒤 검거했다"며 "휴대전화 카메라의 렌즈만 밖으로 노출해 여성들을 촬영했다"고 말했다.

h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9/27 10: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