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성 프리미엄TV, 미국 'CEDIA 2018'서 다수 수상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삼성전자[005930]의 프리미엄 TV 제품군이 지난 6∼8일(현지시간)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열린 국제 영상가전 전시회 'CEDIA 엑스포 2018'에서 다수의 어워드를 받으며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CEDIA는 영상·음향 기기 관련 고객 주문형 설치업자 등을 대상으로 열리는 전문 전시회다. 홈 오토메이션, 하이엔드 오디오, 프리미엄 디스플레이, 조명 기기 분야 관련 전문가 2천여명과 500개 이상의 기업이 참여했다.

16일 전자업계에 따르면 이번 전시회에서 상을 받은 삼성전자의 TV는 'QLED 8K', '더 월', '더 프레임' 등 프리미엄 제품군으로, CEDIA와 해외 유력 매체들로부터 총 6개 상을 받았다.

먼저 미국 테크 전문가 사이트 'AVS 포럼'은 삼성전자의 QLED 8K TV(Q900R 시리즈)를 "홈시네마에 최적화한 제품으로 강력한 화질이 HDR(하이다이내믹레인지) 팬들을 현혹하기에 충분하다"며 '전시 최고의 제품'으로 선정했다.

QLED 8K는 미국 IT 매체 '레지덴셜 테크 투데이'의 '에디터 초이스'에도 선정되며 호평을 받기도 했다.

QLED 8K는 삼성전자가 이번 달 초 독일에서 열린 'IFA(국제가전전시회) 2018'에서 소개한 신제품으로, 가로 해상도(7,680)가 '8천'에 가까워 8K라는 명칭이 붙을 만큼 초고화질 TV다.

마이크로 LED(발광다이오드) 디스플레이 '더 월'은 CEDIA 2018에서 AV(오디오·비디오) 및 홈 씨어터 부문에서 '2018 최고의 신제품'에 선정됐고, AV 전문매체 'CE프로(Pro)'로부터도 '최고의 유망 디스플레이 제품상'을 받았다.

TV로 방송을 보지 않을 때도 TV 화면에 예술작품을 띄워 인테리어 측면으로 활용할 수 있는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 2018년형 제품은 미국 테크 전문매체 '테크놀로지 인티그레이터'의 '익사이트 어워드'(EXC!TE Award)에 뽑혔다.

그 밖에도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전시장 내 최고의 부스에 수여하는 '베스트 부스 어워드'를 받기도 했다.

삼성 프리미엄TV, 미국 'CEDIA 2018'서 다수 수상0

ykb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8 19: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