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의류매장서 쇼핑백에 옷 70점 넣어 훔친 베트남 자매

의류매장 구석에서 쇼핑백에 옷을 넣고 있는 모습.
의류매장 구석에서 쇼핑백에 옷을 넣고 있는 모습.[부산 금정경찰서 제공]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부산의 한 대형의류매장에서 의류 70점을 쇼핑백에 넣어 숨겨 나오는 수법으로 훔친 베트남 자매가 경찰에 입건됐다.

이 베트남 자매는 다른 백화점, 대형매장에서 같은 수법으로 의류를 대거 훔친 혐의로 이미 교도소에 수감된 상태였다.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수절도 혐의로 베트남 출신 A(30)씨 자매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 자매는 지난 7월 18일 오후 3시 50분께 부산 금정구 부산대 앞의 한 대형의류매장에 들어가 미리 준비한 쇼핑백에 원피스, 치마, 셔츠 등 시가 330만원 상당의 의류 70점을 넣어 훔쳐 나온 혐의를 받고 있다.

매장 측 신고를 받은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A씨 자매의 동선을 역추적해 이들의 혐의를 밝혀냈다.

경찰 조사결과 A씨 자매는 앞서 경남 김해의 백화점과 대형의류매장에서도 많은 의류를 훔친 혐의로 교도소에 수감된 상태였다.

win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9/14 07: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