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WHO "한국·쿠웨이트·UAE와 메르스 확산 방지 협력"

"기술적 조언·조사 가이드라인 제공"

(제네바=연합뉴스) 이광철 특파원 = 세계보건기구(WHO)는 12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서 한국의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확진 환자 발생을 공식 게재하고 한국과 쿠웨이트, 아랍에미리트 당국과 2차 환자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WHO는 한국 연락사무소가 이달 8일 메르스 확진 환자 발생 사실을 알려왔다면서 61세인 이 남성은 쿠웨이트를 방문했다가 두바이를 거쳐 한국으로 돌아왔다고 설명했다.

WHO는 전염병의 국제 확산을 막기 위해 2005년 국제보건규칙(IHR)을 개정, 각 회원국이 연락사무소를 두고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보고하도록 했다.

앞서 한국을 포함한 동아시아의 보건 문제를 다루는 WHO 서태평양 지역사무소는 9일 홈페이지에 한국의 메르스 발병 사실을 게재했다.

WHO는 "환자의 이동 여부를 결정하고 2차 감염을 최소화하기 위한 기술적 조언과 조사 가이드라인을 3개 회원국에 제공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WHO는 중동 지역에서 추가로 메르스 환자가 발생할 것으로 보고 있다면서 산발적으로 중동 이외 지역에서도 환자가 발생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한편 WHO는 지난달 19~24일이었던 이슬람 성지순례(하지·Haji)와 관련 있는 환자 발생 보고는 없었다고 덧붙였다.

3년만에 다시 메르스 비상!
3년만에 다시 메르스 비상!
(영종도=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3년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다시 발생해 방역에 비상이 걸린 지난 9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에 메르스 감염 주의 안내문이 스크린에 떠 있다. superdoo82@yna.co.kr

minor@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9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