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푸틴 "올해말까지 러-일 평화조약 체결하자" 日에 전격 제안

푸틴 "올해말까지 러-일 평화조약 체결하자" 日에 전격 제안
푸틴 "올해말까지 러-일 평화조약 체결하자" 日에 전격 제안(블라디보스토크 AP=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12일 극동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동방경제포럼' 전체회의에서 "평화조약을 체결하자. 지금이 아니라 올해 말까지 아무런 전제조건 없이"라고 말했다(사진).
푸틴은 "그다음에 이 조약을 기반으로 친구로서 모든 논쟁적 문제들을 계속해 해결해 나가자"면서 "이것이 양국이 70년 동안 처리하지 못한 모든 문제의 해결을 수월하게 해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일본은 러시아와 평화조약을 체결하기 위한 전제 조건으로 영토 분쟁 대상인 쿠릴 4개 섬(일본명 북방영토) 반환을 요구하고 있으나 러시아는 쿠릴 반환은 불가하다는 입장을 고수해 왔다.
bulls@yna.co.kr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러시아와 일본 관계의 해묵은 과제인 평화조약을 올해 안에 체결하자고 12일(현지시간) 전격 제안했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이날 러시아 극동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동방경제포럼' 전체회의에서 "평화조약을 체결하자. 지금이 아니라 올해 말까지 아무런 전제조건 없이"라고 말했다.

푸틴은 "그다음에 이 조약을 기반으로 친구로서 모든 논쟁적 문제들을 계속해 해결해 나가자"면서 "이것이 양국이 70년 동안 처리하지 못한 모든 문제의 해결을 수월하게 해줄 것"이라고 주장했다.

제2차 세계대전(태평양 전쟁) 당시 적국으로 맞서 싸운 러시아와 일본은 종전 이후 지금까지 평화조약을 체결하지 못하고 있다.

일본은 러시아와 평화조약을 체결하기 위한 전제 조건으로 양국 간 영토 분쟁 대상인 쿠릴 4개 섬(일본명 북방영토) 반환을 요구하고 있으나 러시아는 쿠릴 반환은 불가하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양국은 그동안의 협상에서 쿠릴열도에서의 공동 경제활동을 통해 영토 문제를 점진적으로 해결해 나가기로 합의한 상태다.

푸틴 대통령은 앞서 지난 10일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하기 위해 러시아를 방문한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 회담한 뒤 기자회견에서는 "이 문제(평화조약 문제)를 한순간에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하는 것은 순진한 것"이라면서 "하지만 우리는 두 나라가 모두 만족할 수 있고 양국 국민이 수용할 수 있는 해결책을 모색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힌 바 있다.

푸틴 대통령의 전격적 제안에도 일본이 평화조약 체결의 걸림돌인 영토 분쟁 해결 없이 조약 체결에 동의할 가능성은 크지 않아 보인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 [리아노보스티=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 [리아노보스티=연합뉴스]

cj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9/12 16: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