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주 평화의 소녀상 내년 3·1절에 건립"

(충주=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3·1 운동 100주년인 내년 3월 1월 충북 충주에 소녀상이 세워진다.

충주 평화의 소녀상 건립 기자회견 여는 위원회.
충주 평화의 소녀상 건립 기자회견 여는 위원회.

'충주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는 12일 충주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소녀상을 세우는 일은 국민의 자존감을 목숨으로 지켜낸 순국선열을 기리는 일이고, 몇 분 남지 않은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들의 인권과 명예를 회복시켜 드리는 일"이라고 밝혔다.

이 단체는 "치욕에, 유린당한 역사의 자존심을 회복하는 일인 만큼 3·1 운동 100주년인 내년 3·1절에 소녀상을 꼭 건립하겠다"며 "현재 건립 목표액 5천만원의 40% 2천만원을 모금했다"고 강조했다.

'충주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는 2016년부터 소녀상 건립기금 모금 운동을 펼쳐왔다.

하지만 모금 운동이 지지부진하자 최근 운영위원회를 새롭게 구성했다.

새 운영위에는 김순화 충주오페라단 단장을 위원장으로 모두 14명이 참여했다.

vodcas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6 17: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