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자리 서비스 한 곳에서' 충남일자리진흥원 설립 추진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남도가 기관·기능별로 흩어져 있는 일자리 서비스를 한 곳에서 통합해 제공할 수 있는 일자리 총괄기관 설립을 추진한다.

충남도청 전경
충남도청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도는 10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가칭)충남일자리진흥원 설립 타당성 검토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충남일자리진흥원은 도 산하 충남일자리종합센터, 충남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충남노사민정 사무국, 광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 등 4개 공공기관이 함께 하는 컨트롤 기관의 역할을 하게 된다.

도내에 산재한 공공 고용서비스를 포괄해 지역 고용 정책의 실행력을 높이고 기관 간 업무 중복 등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주로 충남 고용노동 정책 중·장기 계획 수립 지원, 지역 노동시장 분석과 고용·통계 정보 제공, 지역 노동의 질 개선 정책 지원, 지역 노사관계 안정화와 갈등 조정 지원 등을 담당하게 된다.

지역 인력의 수요·공급 조사와 분석, 지역 인력 양성 계획 수립과 공동 훈련센터 선정·관리, 대상별 구인·구직 알선 서비스 체계화, 일자리 박람회, 고용 촉진 장려금 지원, 취업 취약 계층 일자리 알선 등도 주요 기능이다.

도는 도민 대상 설문조사와 주민 공청회,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등을 거쳐 조례를 제정한 뒤 내년 7월 문을 열 계획이다.

남궁영 도 행정부지사는 "미국과 영국 등은 각각 '원스톱 고용센터', '잡플러스 센터' 등을 통해 구직자에 맞춤형 취업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우리나라 각 지자체는 각 사업단과 기관별로 대상과 성격이 다른 사업을 진행하고 있어 정책 집행에 한계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충남일자리진흥원이 출범하면 일자리 기획과 시·군 일자리 컨트롤타워 역할을 도에서 맡고 진흥원은 도와 시·군의 일자리 정책 지원, 일자리 사업에 대한 유기적인 집행 등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며 "전국적으로 확산할 수 있는 우수한 지역 일자리 총괄기관을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j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9/10 11: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