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베트남 부동산에 외국자본 '눈독'…한·일 등 59억달러 투자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베트남에 대한 외국인 투자가 부동산에 대거 몰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일간 베트남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올해 들어 최근까지 베트남 부동산에 대한 외국인직접투자(FDI)는 59억 달러로 역대 최고 수준이다.

베트남 수도 하노이시 전경 [연합뉴스 자료 사진]
베트남 수도 하노이시 전경 [연합뉴스 자료 사진]

이는 전체 투자액의 4분의 1에 달한다고 베트남 외국인투자청(FIA)이 밝혔다.

호찌민부동산협회의 레 호앙 쩌우 회장은 "최근 외국인 투자가 부동산에 몰리고 있으며 특히 한국, 일본, 싱가포르, 홍콩에서 많이 들어오고 있다"고 말했다.

주택, 산업단지, 사회기반시설, 쇼핑몰 등에 대한 높은 수요로 베트남 부동산 시장이 매력적인 투자처가 되고 있다는 것이다.

또 지난해 외국인 관광객이 전년보다 29%나 늘어나는 등 폭발적인 관광객 증가도 리조트 개발 등 부동산 투자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고 전문가들은 진단했다.

세계적인 부동산 중개회사인 사빌스(Savills)의 베트남 법인에서 투자이사를 맡은 스 응옥 크엉은 "베트남의 외국인직접투자 활성화 정책과 정치적 안정, 빠른 경제성장이 외국인의 부동산 투자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게다가 베트남 중앙은행이 투기억제를 위해 부동산 관련 대출 억제정책을 쓰는 탓에 자본력이 달리는 국내 부동산 회사들이 해외업체와 적극적으로 협력을 모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부터 베트남 국내외 부동산 회사 간 인수합병(M&A)으로 수억 달러가 유입되고 있다고 사빌스 베트남 법인이 밝혔다.

이 같은 열기를 반영하듯 지난 6일부터 3일간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열린 국제 부동산 콘퍼런스(IREC)에 공식 참가한 외국인 게스트만 300명으로 집계됐다.

youngky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9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